투자를 방해하는 또 하나의 감정, ‘후회’

칼럼/아티클

투자를 방해하는 또 하나의 감정, ‘후회’

Support 0 1,570 2020.07.16 00:57

흔히들 말하듯이, 투자자들은 두려움과 탐욕으로 움직인다. 하지만 이 목록에 세 번째를 덧붙이고 싶다. 바로 ‘후회’다.


지난 1년 6개월은 아주 침착한 투자자들도 흔들리게 만들고 많은 기회를 놓쳤다는 후회를 남기게 할 정도로 충분한 롤러코스터 장세였다. 2018년 가을 이후 주식시장은 20% 하락, 30% 상승, 35% 하락, 다시 30% 상승을 보였다. 그 결과 지난 한 달 동안 투자자들의 몇 가지 정서는 다음과 같았다.

  • “왜 고점에서 팔지 못했을까?”
  • “왜 저점에서 사지 못했을까?”
  • “왜 해외 주식에 신경을 썼을까?”
  • “왜 하이일드 채권을 샀을까?”
  • “도대체 왜 아마존 주식을 단 한 주라도 사지 못했을까?”

어느 것도 놀랍지 않은 정서다. 하지만 이런 후회가 도움이 되는지 물어볼 가치는 있다. 자, 여기에는 두 개의 진영이 있다. 니체의 유명한 말처럼, “후회하는 것은 하나의 어리석음에 또 다른 어리석음을 더하는 것일 뿐이다.” 다시 말해서, 과거를 뒤돌아보는 데 시간을 낭비하지 말라는 말이다.

하지만 반대편 진영에서는 과거를 뒤돌아보는 것에 큰 가치를 두고 있다. 그렇게 함으로써 과거의 결정을 반성하고, 다음에는 어떻게 해야 달라질 수 있는지 숙고할 수 있게 해주기 때문이다.

지금의 위기 속에서 두 가지 방식 모두 100% 도움이 될지 확신하지 못한다. 너무 이례적인 경우이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후회를 주제로 한 다양한 연구가 진행되고 있다.

지금 같은 때에는 우리의 마음이 우리에게 미치는 몇 가지 장난질을 이해하는 것이 좋다. 스트레스를 관리하고 앞으로 더 나은 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는 다음과 같은 행동 경제학의 개념을 명심할 필요가 있다.

존버하다보면 오르겠지… 오르지 않을까…ㅠㅠ?

 

손실 혐오

행동 경제학에서 가장 유명한 개념은 ‘전망 이론’이라는 것이다. 연구에 따르면, 우리는 이익에서 느끼는 기쁨보다 손실에서 느끼는 아픔이 두 배나 더 불균형적으로 크다고 한다.

특히 올해는 이 개념이 더 중요하다. 2월 중순에 주식시장이 고점을 찍은 이후, S&P 500은 4월 말까지 약 13% 하락했다. 그 이후는 아시는 대로, 놀라운 수준의 회복력을 보여주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의 본능적인 손실 혐오증 때문에, 사실보다 훨씬 더 심각하게 느끼게 된다.

이런 본능과 싸우기란 아주 어렵다. 그러기 위해서는 균형감을 유지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다. 지나온 길을 바탕으로 과장된 언론 보도에 휩쓸리지 않고, 지금의 위치에 집중하는 편이 좋다.

하지만 이 사람도 이렇게 말하고 있는데…

 

후회

우리 마음은 후회를 잘하는 경향이 있다. 그때 다르게 행동했으면 어땠을까 하는 생각에 생각을 거듭하곤 한다. 대부분의 경우 생산적이지 못한 행동이다. 과거는 바꿀 수 없기 때문이다. 그렇긴 하지만, 과거를 심사숙고할 수 있다는 점에서 과거를 생각해 보고 미래에 대해 구체적인 계획을 세우는 데 반영하는 것은 나쁘지 않다.

예를 들어 올해 투자 포트폴리오 중 일부가 예상대로 작동하지 않았다면, 해당 투자를 조사하고 투자 전략을 업데이트하는 것이다. 일부는 채권 포트폴리오를 재검토하고, 일부는 유틸리티 같은 전통적인 ‘경기 방어’ 부문이 약세를 보이고 있고, 위험해 보이는 기술주가 놀라운 강세를 보이는 모습에서 주식 포트폴리오의 구성을 재고하고 있다.

투자에서 모든 것에 통하는 전략은 없다. 모든 것을 배우는 기회로 삼고, 다음번 시장 위기에 더 잘 대비할 수 있게 해놓아야 한다.

 

본전치기 효과

도박과 주식 투자 사이에는 분명한 차이가 있지만, 비슷한 행동을 유발하는 경우가 많다. 본전치기 효과가 나타나기 때문이다.

연구에 따르면, 오전에 돈을 잃은 도박꾼들은 종종 오후에 더 위험하게 베팅에 나선다고 한다. 오전에 잃은 돈을 회복하기 위해서다. 투자자들 사이에서도 같은 현상이 관찰된다.

그 해결책은 다행히도 도박꾼과는 다르게 투자자는 손실을 회복하기 위해 어떤 조치도 취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다. 경제가 결국 회복될 것이라고 믿는다면, 손실을 회복하기 위해 굳이 포트폴리오의 위험 수준을 높일 필요는 없다.

 

주위 사람 효과

우리 주위에는 언제나 어떤 투자 환경에서도 수익을 낸, 또는 수익을 냈다고 주장하는 이들이 있기 마련이다. 요즘에는 줌 비디오 커뮤니케이션즈나 텔라독 헬스에 투자한 이들일 것이다.

하지만 과장된 언론 보도를 피해야 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주위의 잘난 체하는 친지나 이웃도 피해야 한다. 연구에 따르면, 잘난 체하는 주위 사람보다 여러분이 훨씬 더 나을 가능성이 크다고 한다.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1 아티클 "그래서, ESG경영은 왜 해야하는가?" Doge 2021.06.09 1066
30 아티클 고장난 회사를 만드는 요소 달빛조각사 2021.06.07 1069
29 아티클 심리를 고려한 가격 페이지 디자인 룰루나비 2021.06.07 1261
28 아티클 벤 호로위츠 "CEO 임무는 기업문화 만들기…원칙 세우고 예외 없이 적용하라" Doge 2021.06.04 1211
27 아티클 몸속 염증을 줄이는데 좋은 식품 조합 6 달빛조각사 2021.05.31 1097
26 아티클 스타트업 이메일 마케팅 이것도 챙겨주세요 보라고래 2021.04.16 1201
25 아티클 UI나 UX나 그게 그거 아니야? 보라고래 2021.04.16 1128
24 아티클 사업 아이디어를 찾는 5가지 방법 SVKOREANS 2020.11.25 1692
23 아티클 ‘대기업이 제시하는 문제를 스타트업이 해결’하는 공모전…우승팀에 최대 25억원 지원- 중소벤처기업부 Support 2020.07.30 1700
22 아티클 [2020 HR 메가트렌드] 2020년 HR트렌드를 관통하는 '5가지 흐름' SVKOREANS 2020.07.20 2449
열람중 아티클 투자를 방해하는 또 하나의 감정, ‘후회’ Support 2020.07.16 1571
20 아티클 [데이터 중심의 디자인, 사용자 행동 분석] 데이터 분석 시 주의해야 할 5가지 ‘착각’들 SVKOREANS 2020.07.14 2171
19 아티클 실리콘벨리에서, 스타트업이란? SVKOREANS 2020.07.09 1991
18 아티클 차 한 대 안팔았는데… 현대차 시총 넘은 트럭회사 SVKOREANS 2020.06.28 1703
17 아티클 마크 안데르센 a16z 창업자 "내가 틀렸나? 혁신 원한다면 계속 관점 바꿔라" Support 2020.06.25 1688
16 아티클 쿠팡, 개발자 200명 공채...합격자 5천만원 지급 Support 2020.06.24 2013
15 아티클 커뮤니티의 진화 “사람 모인 곳에 서비스 난다” SVKOREANS 2020.06.23 2029
14 아티클 카카오커머스가 평가제도를 폐지한 이유는? SVKOREANS 2020.06.17 2422
13 아티클 학생 선발 절반은 기업이…창업 요람 '관악밸리' 둥지 튼다 SVKOREANS 2020.06.15 1705
12 아티클 명품은 공간에서 나온다 SVKOREANS 2020.06.15 1859
11 아티클 [늘어나는 대기업 사내 벤처] 웬만하면 밀어준다 회사도 직원도 윈윈 SVKOREANS 2020.06.09 2257
10 아티클 스타트 업이 전세계 타겟 고객에게 도달하려면 몇 개의 언어를 알아야 할까? SVKOREANS 2020.06.06 2094
9 아티클 어피치가 너무 귀엽잖아요! SVKOREANS 2020.06.04 2213
8 아티클 대공황 좌절 세대 톰, 그의 망상은 … SVKOREANS 2020.05.31 1991
7 아티클 디자인 시스템 문서 만들기 SVKOREANS 2020.05.21 2394
6 아티클 구글의 디자인 윤리학자 SVKOREANS 2020.05.19 2497
5 아티클 [기획의 건축] 비즈니스 기획, 서비스 기획의 정의 Support 2020.05.11 2438
4 아티클 2020년에 탄생한 유니콘 스타트업 5 회사 소개 SVKOREANS 2020.05.10 2435
3 아티클 유니콘 기업의 투자 유치 IR 피치덱 (10개 예시) 댓글+1 SVKOREANS 2020.05.08 3997
2 아티클 Visualizing the History of Pandemics SVKOREANS 2020.03.16 2040
1 아티클 Why outbreaks like coronavirus spread exponentially, and how to "flatt… SVKOREANS 2020.03.15 2117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62 명
  • 오늘 방문자 202 명
  • 어제 방문자 630 명
  • 최대 방문자 2,210 명
  • 전체 방문자 208,704 명
  • 전체 게시물 3,030 개
  • 전체 댓글수 385 개
  • 전체 회원수 527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