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 한 대 안팔았는데… 현대차 시총 넘은 트럭회사

칼럼/아티클

차 한 대 안팔았는데… 현대차 시총 넘은 트럭회사

니콜라 32조원, 현대차 21조원.

수소 트럭 업체인 니콜라의 시가총액(주가X발행 주식 총수)이 현대차를 훌쩍 넘어섰다. 아직 테슬라(214조원)의 시가총액에는 못 미치지만, 미국의 전통 완성차 업체 포드(28조원)와 피아트크라이슬러(16조원)도 이미 넘어섰다. 지난 4일 상장된 지 아직 한 달도 안 됐지만, 주식시장에선 이미 '제2의 테슬라'가 될 것이란 기대감까지 부풀고 있다. 그동안 차를 한 대도 팔지 않아 매출도 0인 니콜라는 어떻게 매출 100조원에 세계 최선두권 수소차 기술을 갖고 있는 것으로 평가되는 현대차보다 비싼 회사가 된 것일까.

CEO의 '수소 생태계' 비전 먹혔다
니콜라가 아무런 실적도 없이 나스닥 상장 4일 만에 포드의 시가총액을 앞서자 일각에선 '거품'이란 주장도 제기됐다. 하지만 업계에선 CEO의 '친환경 수소 생태계'에 대한 비전이 투자자들을 설득한 결과라는 해석을 내놓고 있다.

29세 때 니콜라를 창업한 트레버 밀턴(38) CEO는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와 비견되는 '비전가'라는 평가를 받는다. 그는 태양광발전으로 얻은 전기로 물을 전기 분해해 수소를 생산하고, 저장하고, 충전하는 일련의 '수소 생태계'를 구축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하고 있다. '배출 가스 제로(0)'인 친환경 에너지 생태계를 구축해 디젤 트럭을 없애겠다는 것이다. 또 1회 충전으로 1920㎞를 가는 수소 트럭을 개발하고 있다고 밝히면서 픽업 트럭 1대, 화물 트럭 3대의 사양을 공개했다.

2023년까지 북미에 수소 충전소 28곳을 갖추고 수소 또는 전기 트럭 5500대를 파는 것을 시작으로 장기적으로 충전소 800곳을 깔겠다는 계획이다. 특히 충전소 중 일부 거점은 태양광발전 설비까지 함께 구축되는 '온 사이트' 충전소다. 이런 충전소는 한 곳에 수천억원이 들 것으로 예상돼, 실제 자금 조달 가능성과 수익성에 대해 일각에선 의문을 제기한다.

 

또 니콜라가 개발하고 있다는 수소 트럭에 어떤 수소연료전지가 들어가는지 구체적으로 공개되지 않고 있는 점도 '거품론'의 근거다. 지난 18일 블룸버그는 니콜라가 공개한 시제품 '니콜라 원'에 수소연료전지가 들어있지 않았다며 '빈 껍데기'라고 지적했다. 수소연료전지는 수소차의 '심장'과 같은 부품으로, 전 세계에서 기술력을 가진 업체가 많지 않다.

그런데도 니콜라가 IPO(기업 공개)에 성공하고, 다수 글로벌 기업의 투자 유치에 성공한 것은 CEO의 카리스마와 비전이 먹힌 결과라는 해석이 나온다. 2018년 일찌감치 니콜라에 투자한 한화 관계자는 "니콜라는 이 모든 것을 혼자 하겠다는 것이 아니라, 수소연료전지·충전소·트럭 등 잘하는 업체들을 참여시키고, 자신들은 일종의 '플랫폼' 역할을 하겠다는 것"이라며 "CEO의 비전을 보고 이탈리아 트럭 업체 이베코, 세계 최대 부품사 보쉬 같은 업체들이 이미 투자를 단행했다"고 말했다. 트레버 밀턴은 최근 주가 거품 논란이 일자 "수소 트럭이 왜 전기 트럭보다 효과적인지" 조목조목 비교하는 글을 트위터에 올렸다. 몇 시간씩 걸리는 전기 트럭에 비해 15분이면 충전이 가능하고, 수소 탱크는 배터리보다 수명도 훨씬 길며, 300마일(480㎞) 이상 주행에서는 수소가 훨씬 유리하다는 설명이다. 트레버 밀턴은 유타대학을 중퇴하고 다섯 회사를 창업한 경험이 있는 사업가지만, 화려한 경력은 아니다. 그럼에도 그를 만나본 사람들은 "그의 아이디어와 설득력에 매료될 수밖에 없다"고 말한다.

현대차도 수소차 세계 최고인데…

현대차도 수소차 기술력은 내로라할 수준이다. 특히 현대차는 세계에서 가장 가성비 높은 수소연료전지를 양산하는 기술을 확보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니콜라와 현대차 주가가 이렇게 극단의 길을 걷는 원인은 결국 혁신의 부재라는 지적이 나온다. 더 정확히는 '혁신에 대한 평가'를 제대로 받지 못하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현대차 역시 수소 전기 트럭을 2023년 본격 양산하겠다는 계획을 갖고 있지만, 수소 생태계에 대한 뚜렷한 비전은 제시하지 못하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현대차 역시 수소 충전소 구축 사업을 벌이고는 있지만, 대부분 정부 지원에 의존하고 있는 상황이고, 태양광발전을 통한 수소 생산과 관련된 계획은 전혀 내놓고 있지 않다. 고태봉 하이투자증권 리서치센터장은 "현대차도 '도심 항공 모빌리티' 비전이나 '모빌리티 서비스 설루션' '세계 최고 수준의 수소 전기차 기술력' 등 다양한 비전과 잠재력을 갖고 있다"며 "하지만 실제 시장 참여자들에게 그 '혁신'에 대한 믿음을 주지 못하면서 현대차의 본래 가치보다 더 저평가받고 있다"고 말했다.




[류정 기자 well@chosun.com]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1 아티클 "그래서, ESG경영은 왜 해야하는가?" Doge 06.09 574
30 아티클 고장난 회사를 만드는 요소 달빛조각사 06.07 551
29 아티클 심리를 고려한 가격 페이지 디자인 룰루나비 06.07 736
28 아티클 벤 호로위츠 "CEO 임무는 기업문화 만들기…원칙 세우고 예외 없이 적용하라" Doge 06.04 662
27 아티클 몸속 염증을 줄이는데 좋은 식품 조합 6 달빛조각사 05.31 583
26 아티클 스타트업 이메일 마케팅 이것도 챙겨주세요 보라고래 04.16 712
25 아티클 UI나 UX나 그게 그거 아니야? 보라고래 04.16 663
24 아티클 사업 아이디어를 찾는 5가지 방법 SVKOREANS 2020.11.25 1147
23 아티클 ‘대기업이 제시하는 문제를 스타트업이 해결’하는 공모전…우승팀에 최대 25억원 지원- 중소벤처기업부 Support 2020.07.30 1228
22 아티클 [2020 HR 메가트렌드] 2020년 HR트렌드를 관통하는 '5가지 흐름' SVKOREANS 2020.07.20 1796
21 아티클 투자를 방해하는 또 하나의 감정, ‘후회’ Support 2020.07.16 1104
20 아티클 [데이터 중심의 디자인, 사용자 행동 분석] 데이터 분석 시 주의해야 할 5가지 ‘착각’들 SVKOREANS 2020.07.14 1519
19 아티클 실리콘벨리에서, 스타트업이란? SVKOREANS 2020.07.09 1377
열람중 아티클 차 한 대 안팔았는데… 현대차 시총 넘은 트럭회사 SVKOREANS 2020.06.28 1252
17 아티클 마크 안데르센 a16z 창업자 "내가 틀렸나? 혁신 원한다면 계속 관점 바꿔라" Support 2020.06.25 1189
16 아티클 쿠팡, 개발자 200명 공채...합격자 5천만원 지급 Support 2020.06.24 1375
15 아티클 커뮤니티의 진화 “사람 모인 곳에 서비스 난다” SVKOREANS 2020.06.23 1447
14 아티클 카카오커머스가 평가제도를 폐지한 이유는? SVKOREANS 2020.06.17 1691
13 아티클 학생 선발 절반은 기업이…창업 요람 '관악밸리' 둥지 튼다 SVKOREANS 2020.06.15 1248
12 아티클 명품은 공간에서 나온다 SVKOREANS 2020.06.15 1372
11 아티클 [늘어나는 대기업 사내 벤처] 웬만하면 밀어준다 회사도 직원도 윈윈 SVKOREANS 2020.06.09 1641
10 아티클 스타트 업이 전세계 타겟 고객에게 도달하려면 몇 개의 언어를 알아야 할까? SVKOREANS 2020.06.06 1527
9 아티클 어피치가 너무 귀엽잖아요! SVKOREANS 2020.06.04 1621
8 아티클 대공황 좌절 세대 톰, 그의 망상은 … SVKOREANS 2020.05.31 1482
7 아티클 디자인 시스템 문서 만들기 SVKOREANS 2020.05.21 1815
6 아티클 구글의 디자인 윤리학자 SVKOREANS 2020.05.19 1932
5 아티클 [기획의 건축] 비즈니스 기획, 서비스 기획의 정의 Support 2020.05.11 1864
4 아티클 2020년에 탄생한 유니콘 스타트업 5 회사 소개 SVKOREANS 2020.05.10 1875
3 아티클 유니콘 기업의 투자 유치 IR 피치덱 (10개 예시) 댓글+1 SVKOREANS 2020.05.08 2859
2 아티클 Visualizing the History of Pandemics SVKOREANS 2020.03.16 1535
1 아티클 Why outbreaks like coronavirus spread exponentially, and how to "flatt… SVKOREANS 2020.03.15 1607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63 명
  • 오늘 방문자 502 명
  • 어제 방문자 711 명
  • 최대 방문자 2,210 명
  • 전체 방문자 150,421 명
  • 전체 게시물 2,874 개
  • 전체 댓글수 374 개
  • 전체 회원수 470 명